인터컨티넨탈 서울 코엑스, 주말 브런치 일 브런치(IL BRUNCH) 선봬


[KJtimes=유병철 기자] 인터컨티넨탈 서울 코엑스 30층 이탈리안 레스토랑 스카이라운지는 하늘 위의 브런치에서 영감을 얻어 만든 주말 브런치 일 브런치(IL BRUNCH)를 오는 824일부터 매주 주말 및 공휴일에 운영한다.

 

도심이 깨어나는 모습을 감상하며 활력있는 주말 아침을 맞이하기에 충분한 다채로운 뷔페 섹션과 수석 셰프 루카 카리노의 위트가 더해진 4가지 패스 어라운드(Pass around) 메뉴를 함께 제공한다. 특히 스카이라운지는 호텔 최고층인 30층에 위치해 서울과 한강이 한 눈에 펼쳐지는 뛰어난 전망을 바라보며 브런치를 즐길 수 있다.

 

이탈리아에서 식사 전에 식전주를 가볍게 즐기는 문화를 반영해, 일 브런치에서는 대표적인 식전주인 아페롤 스프리츠를 즐기며 식사를 시작한다. 뷔페에 준비된 15여가지의 에피타이저를 즐기며 브런치의 즐거움을 끌어올리고, 구름처럼 포근하고 푹신한 계란 요리로 식사를 시작한다. 메인 요리는 꽃등심, 안심, 양갈비 스테이크, 랍스터, 저열에 익힌 부드럽고 바삭한 삼겹살, 푸아그라 소스를 올린 닭다리구이, 오리가슴살 등을 선택할 수 있으며 뜨거운 돌판 위에 올라간 메인 디쉬를 여럿이 나눠 먹을 수 있도록 제공되는 것도 색다른 볼거리다.

 

뷔페에는 다양한 해산물이나 프로슈토, 치즈 등도 준비되기 때문에 와인을 곁들이기도 좋다. 특히남도에서 매일 직송되는 신선한 해산물은 일 브런치의 자랑 중 하나. 마지막으로 라이브 스테이션에서 만들어지는 바나나 펜케이크와 정통 이탈리안 젤라또를 얹은 와플을 비롯해 루카 카리노 셰프의 할머니 비법 레시피로 만든 티라미수 등 15가지의 디저트 메뉴도 알차게 즐길 수 있다.

 

스카이 라운지에서는 일 브런치 런칭 기념으로 824일부터 추석 연휴가 있는 914일까지 일브런치 이용 후기를 지정된 해시태그(#스카이라운지 #일브런치 #한강뷰브런치 #주말브런치)와 함께 소셜채널에 업로드한 고객을 대상으로 스카이라운지의 애프터눈티 세트, 피자&비어 패키지, 주중뷔페 이용권 등을 추첨을 통해 증정할 예정이다.

 

일 브런치는 824일부터 매주 주말 오전 11시부터 오후 230분까지 이용 가능하며, 오는 추석 연휴에는 912일부터 15일까지 모두 만날 수 있다.

 

 







KT, 황창규 회장 임직원 130명과 도상훈련…왜
[KJtimes=김봄내 기자]“사고는 항상 예상하지 못한 부분에서 발생하는 만큼 다양한 변수를 고려해 대응책을 마련해야 한다. 반복적이고 체계적인 훈련으로 모든 구성원의 위기대응 역량을 한층 높여야 한다.” 황창규 KT 회장의 일성이다. 황 회장은 전날인 10일 주요 임직원 130여명과 '위기대응 도상훈련'을 실시했다, 그리고 임직원들에게 이처럼 당부했다. KT에 따르면 처음으로 네트워크 장애 대응 훈련과 별도로 모든 KT 연관 조직이 참여해 위기대응 도상훈련을 시행했다. 특히 이번 훈련의 특징은 지난해 11월 아현국사 화재 대응과정에서 드러났던 문제들을 중심으로 신속한 위기대응 체계와 고객불편 최소화 방안, 위기대응 커뮤니케이션 등을 구체화했다는 것이다. 뿐만 아니다. 시간 경과에 따른 단계별 진행을 거쳐 위기대응 매뉴얼이 실제 상황에 적합한지를 확인했고 조직별 위기대응 임무가 적절한 지 점검했다. 도상훈련이 끝난 후에는 열린 토론이 이어졌다. 토론의 주된 내용은 장애내역·대체서비스, 피해복구 상황 등을 어떻게 신속하고 정확하게 국민들에게 알릴 수 있을지 여부다. KT 관계자는 “이번 훈련은 7월 3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으로 진행된 KT 혜화국사 통신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