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요즘뜨는 정보

日 국토교통성, 보잉 737 맥스8형 “운항하지 마”

일본 공항 드나드는 '737 맥스' 기종 전무

[KJtimes=김현수 기자]잇단 추락 사고로 기체의 안전성에 대한 우려가 높아진 보잉사의 '737 맥스 8' 기종의 일본 노선 운항도 전면 중단됐다.


14일 일본 국토교통성에 따르면 나리타를 비롯한 일본 내 6개 공항에 중국 샤먼항공·산둥항공, 싱가포르 실크에어, 한국 이스타항공 등 4개 항공사가 '737 맥스8' 기종을 투입해 왔다. 그러나 각 항공사가 운항을 중단해 일본 공항을 드나드는 '737 맥스' 기종은 없게 됐다.


국토교통성은 중국과 싱가포르 등 각국 항공당국이 해당 기종의 운항 정지를 지시했고, 이스타항공은 자체적으로 운항을 멈추기로 했다고 전했다. 일본 항공사 중에는 '737 맥스8' 기종을 도입한 곳이 아직 없다.


일본 대형 항공사인 젠닛쿠(全日空, All Nippon Airways)그룹이 2021년부터 5년간 30대를 도입할 방침이다. 2017년 취항을 시작한 신형기인 737 맥스는 5개월 사이에 두 차례나 탑승자 전원이 사망하는 추락 사고가 발생했다.


지난 10일 에티오피아항공 소속 737 맥스 기종의 여객기가 추락해 탑승자 157명이 모두 사망했다. 지난해 10월에는 인도네시아의 저가항공사 라이언에어 소속 여객기가 추락해 189명이 숨졌다. 이 기종은 최근까지 전 세계 59개 항공사가 387대를 도입해 운항 중이었다.












엠코르셋, 미란다 커의 오가닉 뷰티 브랜드 코라오가닉스 론칭
[KJtimes=유병철 기자] 글로벌 언더웨어 전문기업 엠코르셋이 세계적인 슈퍼모델 미란다 커의 오가닉 뷰티 브랜드 코라오가닉스(KORA Organics)를 국내 론칭한다. 엠코르셋이 국내 독점판매 계약체결을 통해 한국에서 첫 선을 보이는 코라오가닉스는 프랑스 인증기관 에코서트의 인증을 받은 유기농 원료를 기반으로 한 뷰티 브랜드로 세계적인 슈퍼모델이자 유기농 마니아로 알려진 미란다 커의 뷰티 브랜드로 잘 알려져 있다. 환경과 건강에 관심이 높았던 미란다 커가 다양한 유기농 제품들을 사용하다 한계를 느끼고 건강한 유기농 화장품을 직접 만들고자 2009년 직접 설립한 것. 특히 이번 론칭은 글로벌 언더웨어 전문기업으로 명성이 높은 엠코르셋이 뷰티 시장에 진출하는 첫 신호탄으로 업계의 관심 또한 집중되고 있다. 코라오가닉스가 국내에서 처음 선보이는 제품은 바로 노니 오일 라인. 천연 항산화∙항염증 효과로 잘 알려진 슈퍼푸드 노니(Noni)가 주원료로 시간에 의한 노화뿐 아니라 미세먼지∙자외선∙스트레스 등 도시형 노화로 인한 피부 피로를 해독하고 건강하게 가꿔 준다는 ‘안티-스트레스 에이징’을 컨셉을 내세우고 있다. 오는 25일 프리미엄 뷰티 편집숍 온앤더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