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J 핫클릭

GS리테일, 어버이날 맞아 심플리쿡 카네이션 담금주 출시

[KJtimes=김봄내 기자] GS리테일이 운영하는 밀 키트(MEAL KIT) 브랜드 심플리쿡이 어버이날 대표적인 선물인 카네이션을 이용한 색다른 컨셉의 카네이션 담금주 세트를 출시했다고 7일 밝혔다.

 

GS리테일은 어버이날 하면 떠오르는 카네이션의 대체 상품에 대한 고객의 니즈가 증가하고 있어 20~40대 사이에 선물용으로 인기를 끌고 있는 담금주에서 상품의 아이디어를 찾아냈다고 밝혔다. 홈술 트렌드와 함께 성장하는 담금주 트렌드에 맞춰 다양한 이색 담금주 세트를 선보였다.

 

담금주 키트는 카네이션, 장미, 아로니아, 천년초, 야관문을 메인 재료로 사용하고 여기에 잘 어울리는 허브를 조합한 상품이다. 각 원재료의 향과 맛을 가장 잘 살릴 수 있도록 동결건조 또는 자연건조 방식을 사용했다. 건강하고 은은한 단맛을 내기 위해 설탕 대신 천연 스테비아를 사용한 것도 특징이다. 7~30일 정도의 길지 않은 숙성기간을 거쳐 바로 음용할 수 있다. 가격은 14900~15900원이다.

 

생과실, 약초와 다량의 설탕, 소주를 사용한 전통적 담금주와는 차별적으로 예쁜 꽃, 건조과일 등에 보드카, , , 소주 등 원하는 주류를 넣어 취향대로 즐길 수 있어 20~40대 여성들에게 큰 인기가 예상된다. 인스타그램, 유튜브 등 SNS에서 담금주 만드는 방법에 대한 게시글 및 조회수가 2018년 같은 기간(1~4) 대비 14% 증가를 보이고 있다.

 

특히 카네이션 담금주는 어버이날을 앞두고 오래 보관할 수 있고 그 추억을 함께 공유할 수 있다는 점에서 인기를 얻고 있으며 출시한 5종 상품 중에서 가장 높은 판매량이 나타나고 있다.

 

심플리쿡 담금주 키트는 GS Fresh, GS25 나만의 냉장고, 네이버 스마트스토어, 카카오 선물하기, G마켓 등 다양한 채널에서 만나볼 수 있다.

 

심플리쿡은 SNS에서 이슈가 되는 담금주 컨셉을 이용해 카네이션 상품을 만들어 고객들에게 큰 인기를 얻고 있다며 5월 가정의 달에 심플리쿡으로 사랑하는 가족, 지인들과 행복한 추억을 만드시기를 기원한다고 밝혔다.







KT, 황창규 회장 임직원 130명과 도상훈련…왜
[KJtimes=김봄내 기자]“사고는 항상 예상하지 못한 부분에서 발생하는 만큼 다양한 변수를 고려해 대응책을 마련해야 한다. 반복적이고 체계적인 훈련으로 모든 구성원의 위기대응 역량을 한층 높여야 한다.” 황창규 KT 회장의 일성이다. 황 회장은 전날인 10일 주요 임직원 130여명과 '위기대응 도상훈련'을 실시했다, 그리고 임직원들에게 이처럼 당부했다. KT에 따르면 처음으로 네트워크 장애 대응 훈련과 별도로 모든 KT 연관 조직이 참여해 위기대응 도상훈련을 시행했다. 특히 이번 훈련의 특징은 지난해 11월 아현국사 화재 대응과정에서 드러났던 문제들을 중심으로 신속한 위기대응 체계와 고객불편 최소화 방안, 위기대응 커뮤니케이션 등을 구체화했다는 것이다. 뿐만 아니다. 시간 경과에 따른 단계별 진행을 거쳐 위기대응 매뉴얼이 실제 상황에 적합한지를 확인했고 조직별 위기대응 임무가 적절한 지 점검했다. 도상훈련이 끝난 후에는 열린 토론이 이어졌다. 토론의 주된 내용은 장애내역·대체서비스, 피해복구 상황 등을 어떻게 신속하고 정확하게 국민들에게 알릴 수 있을지 여부다. KT 관계자는 “이번 훈련은 7월 3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으로 진행된 KT 혜화국사 통신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