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J 핫클릭

아워홈, 지리산수 TV광고 온에어…품질 및 청정 수원지 어필

[KJtimes=김봄내 기자]종합식품기업 아워홈(대표 김길수)12일부터 지리산수 TV광고를 온에어하고 지리산수 품질과 청정수원지를 적극적으로 알릴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에 선보이는 아워홈 지리산수 광고 영상은 깨끗하고, 시원하고, 개운한 아워홈 지리산수를 강조하기 위해 지리산수의 수원지인 지리산 자락과 곳곳의 풍경을 영상에 담아냈다.

 

 

이와 함께 아워홈은 지리산수 TV광고 온에어를기념해 아워홈몰에서 15일부터 21일까지 지리산수 ‘3+1 구매 이벤트도 진행한다. 지리산수 2L 3박스 이상 구매 시 500ml 1박스를 증정하고, 500ml 3박스 이상 구매 고객에게는 2L 1박스를 증정한다. 330ml 3박스 이상 구매고객에게는 2L 1박스를 증정한다.

 

 

아워홈 지리산수는 지리산 국립공원 천왕봉 남단 해발 550m 지역, 지하 200m에서 끌어올린천연 암반수다. 지하수 오염 취약성 평가(DrasticIndex) 최상위 등급을 획득한 수원지에서 취수해 개운하고 깨끗한 맛은 물론, 보틀링설비 부문 세계 최고로 꼽히는 독일 크로네스사의 최신설비를 통해 생산됐다.

 

 

실제로 다양한 평가 기관에서 우수성을 인정받고 있다. 20178월 한국국제소믈리에협회가 평가한 국내 주요 먹는 샘물 비교 시음회에서 국내 대표 물맛 감정사(워터 소믈리에)로부터 우수성을 인정받아 시판 9개 생수 중 가장 높은 점수를 획득했다. 2019 세계 물의 날을 맞아 한국국제소믈리에협회와 언론사가 공동 주최한 먹는 샘물 품평회에서는 국산광천수 부문 18종 중 1위의 영예를 안았다.

 

 

아워홈 관계자는 최근 여러 기관을 통해 품질 우수성을 인정받은 지리산수를 보다 많은 고객에게 알리기위해 TV광고와 버스광고 등을 올 하반기 집중 진행한다깨끗하고 시원하며 개운한 아워홈 지리산수강점을 적극적으로 알릴 계획이다고 말했다.

 

 

 







KT, 황창규 회장 임직원 130명과 도상훈련…왜
[KJtimes=김봄내 기자]“사고는 항상 예상하지 못한 부분에서 발생하는 만큼 다양한 변수를 고려해 대응책을 마련해야 한다. 반복적이고 체계적인 훈련으로 모든 구성원의 위기대응 역량을 한층 높여야 한다.” 황창규 KT 회장의 일성이다. 황 회장은 전날인 10일 주요 임직원 130여명과 '위기대응 도상훈련'을 실시했다, 그리고 임직원들에게 이처럼 당부했다. KT에 따르면 처음으로 네트워크 장애 대응 훈련과 별도로 모든 KT 연관 조직이 참여해 위기대응 도상훈련을 시행했다. 특히 이번 훈련의 특징은 지난해 11월 아현국사 화재 대응과정에서 드러났던 문제들을 중심으로 신속한 위기대응 체계와 고객불편 최소화 방안, 위기대응 커뮤니케이션 등을 구체화했다는 것이다. 뿐만 아니다. 시간 경과에 따른 단계별 진행을 거쳐 위기대응 매뉴얼이 실제 상황에 적합한지를 확인했고 조직별 위기대응 임무가 적절한 지 점검했다. 도상훈련이 끝난 후에는 열린 토론이 이어졌다. 토론의 주된 내용은 장애내역·대체서비스, 피해복구 상황 등을 어떻게 신속하고 정확하게 국민들에게 알릴 수 있을지 여부다. KT 관계자는 “이번 훈련은 7월 3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으로 진행된 KT 혜화국사 통신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