켄싱턴호텔 평창, ‘패밀리 올인클루시브 패키지’ 선봬


[KJtimes=유병철 기자] 켄싱턴호텔 평창은 여유롭게 여름 휴가를 즐기는 늦캉스 고객을 대상으로 91일부터 1031일까지 패밀리 올인클루시브 패키지를 선보인다.

 

이번 패키지는 3인 가족(성인 2, 소인1) 전용 상품으로 우리 가족 행복한 가을 추억 만들기콘셉트로 기획됐다.

 

패밀리 올인클루시브 패키지는 객실 1, 그린밸리 뷔페식 조식, 스시 앤 바비큐 다이닝, 프렌치 포토 투어 및 사진 인화 서비스, 카페 플로리 음료 3, 실내 수영장 및 사우나, 호텔 내 애니멀팜 건초 먹이 1팩 혜택으로 구성됐다.

 

객실은 수페리어, 켄싱턴, 포인포 키즈 룸 중 1가지를 선택할 수 있으며 포인포 키즈 룸 선택 시 객실 내에 마련된 친환경 소재로 제작된 조이비 텐트, 달콤한 쿠키류로 구성된 웰컴 키즈 스낵 세트, 키즈 어메니티 정글키즈 세트를 이용할 수 있다.

 

스시 앤 바비큐 다이닝은 1층 카페 플로리에서 오후 6시부터 9시까지 즐길 수 있다. 메뉴는 셰프가 직접 구워내는 LA갈비, 소고기 등심, 통삼겹살, 왕새우 구이와 즉석에서 제공되는 스시류 5, 구운 야채, 인도 커리와 난, 칠리새우, 볶음밥, 디저트 등의 다양한 메뉴로 구성된다.

 

포토 투어 및 사진 인화 서비스는 국내 최대 규모를 자랑하는 2만여 평의 프랑스식 정원인 켄싱턴호텔 평창의 프렌치 가든에서 진행된다. 켄싱턴호텔앤리조트 전문 액티비티팀 케니와 함께 프렌치 가든 내의 다양한 포토존을 투어하며 사진을 찍고, 가장 잘 나온 사진을 A3 크기의 액자 1개 또는 사진 4장으로 구성된 앨범 1권으로 제작할 수 있다. 촬영은 오후 1시부터 5시까지 1팀당 약 30분간 진행되며 사전 예약제로 운영된다.

 

 

 







KT, 황창규 회장 임직원 130명과 도상훈련…왜
[KJtimes=김봄내 기자]“사고는 항상 예상하지 못한 부분에서 발생하는 만큼 다양한 변수를 고려해 대응책을 마련해야 한다. 반복적이고 체계적인 훈련으로 모든 구성원의 위기대응 역량을 한층 높여야 한다.” 황창규 KT 회장의 일성이다. 황 회장은 전날인 10일 주요 임직원 130여명과 '위기대응 도상훈련'을 실시했다, 그리고 임직원들에게 이처럼 당부했다. KT에 따르면 처음으로 네트워크 장애 대응 훈련과 별도로 모든 KT 연관 조직이 참여해 위기대응 도상훈련을 시행했다. 특히 이번 훈련의 특징은 지난해 11월 아현국사 화재 대응과정에서 드러났던 문제들을 중심으로 신속한 위기대응 체계와 고객불편 최소화 방안, 위기대응 커뮤니케이션 등을 구체화했다는 것이다. 뿐만 아니다. 시간 경과에 따른 단계별 진행을 거쳐 위기대응 매뉴얼이 실제 상황에 적합한지를 확인했고 조직별 위기대응 임무가 적절한 지 점검했다. 도상훈련이 끝난 후에는 열린 토론이 이어졌다. 토론의 주된 내용은 장애내역·대체서비스, 피해복구 상황 등을 어떻게 신속하고 정확하게 국민들에게 알릴 수 있을지 여부다. KT 관계자는 “이번 훈련은 7월 3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으로 진행된 KT 혜화국사 통신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