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 뜨는 정보

특별한 차(茶)음료로 기분전환+건강관리

[KJtimes=김봄내 기자]식음료업계에서는 최근 소비자 기호에 맞춰 다양한 차()음료를 선보이고 있다. 차음료는 가벼운 목 넘김에 다양한 맛과 향을 지니고 있으며, 물처럼 마시며 수분을 보충하기 좋아 인기를 얻고 있다. ·허브·과일 등을 블렌딩한 차 제품은 달콤한 맛과 풍부한 향이 특징으로 기분 전환에 도움이 되며 도라지 등 영양 식재료를 더한 차 음료는 미세먼지 등 유해환경 속 건강관리에도 좋다.

 

복음자리의 티룸(TEAROOM)’차를 마시는 나만의 힐링 공간이라는 의미를 담은 블렌딩 차 제품이다. 꽃과 과일을 블렌딩한 티룸 플라워 4과 과일과 허브를 블렌딩한 티룸 허브 2으로 총 6종이 출시돼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혔다. 티룸 6종 모두 아이스티(Ice tea)를 만들 수 있는 액상형 차제품으로 원액을 물에 타는 손쉬운 방식으로 맛있는 음료를 맛볼 수 있으며, 디저트에도 활용할 수 있다. 탄산수나 생수에 섞은 뒤 얼음을 더해 시원한 에이드를 만들거나, 바닐라 아이스크림에 우유와 티룸을 블렌딩해 달콤한 셰이크로도 즐길 수 있다. ‘티룸 허브 2은 냉·온수 어디에나 잘 희석돼 사계절 내내 즐기기 좋다. ‘티룸 허브 민트&유자는 플레인 요거트나 팥빙수에도 조화롭게 어울려 여름철 디저트 요리에 유용하다.

 

동원F&B동원보성홍차는 보성산 홍찻잎을 우려내 더욱 부드럽고 깔끔한 홍차음료다. 찻잎을 항아리에 담아 차 향을 유지하면서 발효시키는 자체 방식으로 만들어 홍차 고유의 풍미와 부드러움을 더했다. 설탕을 첨가하지 않았으며 홍찻잎을 갈아서 그대로 담았기 때문에 흔들어 마시면 더욱 깊고 풍부한 풍미를 즐길 수 있다.

 

남양유업 맑은 숨은 유해환경 속 건강한 수분 섭취를 도와주는 티톡스음료다. 유해 물질 배출 능력이 뛰어난 녹차와 환절기 민간요법에 좋은 비파엽, 목을 상쾌하게 해주는 레몬머틀 등 동서양의 찻잎을 사용한 것이 특징이다. 500로 출시돼 언제 어디서나 간편하게 마실 수 있다.

 

해태htb ‘목편각 배도라지차는 편강한의원과 협업으로 만들어진 차 음료다. 목 건강에 좋은 배와 도라지의 효능을 담아냈다. 도라지의 쓴맛을 달콤한 배 과즙이 부드럽게 잡아줘 부담 없이 상쾌하게 마실 수 있다. 배와 도라지 외에도 생강과 대추 등을 함유해 건강에 좋은 프리미엄 차의 특징을 살렸다.

 

 

 







KT, 황창규 회장 임직원 130명과 도상훈련…왜
[KJtimes=김봄내 기자]“사고는 항상 예상하지 못한 부분에서 발생하는 만큼 다양한 변수를 고려해 대응책을 마련해야 한다. 반복적이고 체계적인 훈련으로 모든 구성원의 위기대응 역량을 한층 높여야 한다.” 황창규 KT 회장의 일성이다. 황 회장은 전날인 10일 주요 임직원 130여명과 '위기대응 도상훈련'을 실시했다, 그리고 임직원들에게 이처럼 당부했다. KT에 따르면 처음으로 네트워크 장애 대응 훈련과 별도로 모든 KT 연관 조직이 참여해 위기대응 도상훈련을 시행했다. 특히 이번 훈련의 특징은 지난해 11월 아현국사 화재 대응과정에서 드러났던 문제들을 중심으로 신속한 위기대응 체계와 고객불편 최소화 방안, 위기대응 커뮤니케이션 등을 구체화했다는 것이다. 뿐만 아니다. 시간 경과에 따른 단계별 진행을 거쳐 위기대응 매뉴얼이 실제 상황에 적합한지를 확인했고 조직별 위기대응 임무가 적절한 지 점검했다. 도상훈련이 끝난 후에는 열린 토론이 이어졌다. 토론의 주된 내용은 장애내역·대체서비스, 피해복구 상황 등을 어떻게 신속하고 정확하게 국민들에게 알릴 수 있을지 여부다. KT 관계자는 “이번 훈련은 7월 3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으로 진행된 KT 혜화국사 통신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