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J 문화스포츠 풍향계

녹두전 티저 포스터 공개..장동윤 여장 비주얼 '깜짝'

[KJtimes=이지훈 기자]오는 930일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조선로코-녹두전’(극본 임예진·백소연, 연출 김동휘) 측은 29장동윤, 김소현의 1차 티저 포스터를 공개했다.

 

조선로코-녹두전은 미스터리한 과부촌에 여장을 하고 잠입한 전녹두(장동윤 분)와 기생이 되기 싫은 반전 있는 처자 동동주(김소현 분)의 발칙하고 유쾌한 조선판 로맨틱 코미디를 그린다. 각자의 비밀을 품고 과부촌에 입성한 여장남자 전녹두와 예비 기생 동동주의 기상천외한 로맨스가 설렘과 웃음을 선사할 예정.

 

동명의 인기 네이버 웹툰 녹두전’(/그림 혜진양)을 원작으로 한 청춘 배우 장동윤, 김소현, 강태오를 비롯해 믿고 보는정준호, 김태우, 이승준, 윤유선, 이문식 그리고 개성 만렙신스틸러 송건희, 조수향, 고건한 등 막강 라인업을 구축해 새로운 청춘 사극의 탄생을 예고했다.

 

무엇보다 장동윤, 김소현의 파격 변신에 그 어느 때보다 뜨거운 관심이 쏠리고 있다. 공개된 티저 포스터에는 여장을 하고 미스터리한 과부촌에 입성하는 전녹두로 변신한 장동윤의 청초한 반전 매력이 심쿵을 유발한다. 단아하고 선 고운 자태로 어딘가를 지긋이 바라보는 장동윤. 깊은 눈매와 비밀스러운 분위기, 여장을 하고도 결의가 느껴지는 그의 모습은 과부로 변장할 수밖에 없었던 전녹두라는 인물에 호기심을 자극한다.

 

그런가 하면 푸른 연잎에 둘러싸인 김소현의 미소는 역대급 만찢녀답게 세상 털털한 동동주 그 자체다. 고운 한복에 언밸런스한 단발머리는 동동주만의 트레이드 마크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흔들림 없이 곧게 응시하는 시선은 동주가 지닌 단단한 내면을 짚어내며 사극 여신김소현의 연기 변신을 기대케 한다.

 

조선로코-녹두전제작진은 장동윤, 김소현의 케미스트리는 기대 이상으로 완벽하다. 개성 넘치는 원작 캐릭터의 매력을 살리고 자신만의 색을 더해 탄생시킨 녹두와 동주를 통해 새로운 얼굴을 확인할 수 있을 것이라며 과부촌에서 살아남기 위한 녹두의 고군분투와 예측 불가하고 기상천외한 두 사람의 로맨틱 시너지를 기대해 달라고 밝혔다.

 

한편, ‘조선로코-녹두전, 마이웨이’, ‘장사의 신-객주2015’ 등을 통해 감각적인 연출력을 인정받은 김동휘 감독과 시청자들의 가슴에 여운을 남긴 KBS 드라마 스페셜 우리가 계절이라면을 비롯해 구르미 그린 달빛’, ‘후아유-학교2015’등을 집필한 임예진 작가, ‘강덕순 애정 변천사의 백소연 작가가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오는 930일 오후 10시 첫 방송.

 







KT, 황창규 회장 임직원 130명과 도상훈련…왜
[KJtimes=김봄내 기자]“사고는 항상 예상하지 못한 부분에서 발생하는 만큼 다양한 변수를 고려해 대응책을 마련해야 한다. 반복적이고 체계적인 훈련으로 모든 구성원의 위기대응 역량을 한층 높여야 한다.” 황창규 KT 회장의 일성이다. 황 회장은 전날인 10일 주요 임직원 130여명과 '위기대응 도상훈련'을 실시했다, 그리고 임직원들에게 이처럼 당부했다. KT에 따르면 처음으로 네트워크 장애 대응 훈련과 별도로 모든 KT 연관 조직이 참여해 위기대응 도상훈련을 시행했다. 특히 이번 훈련의 특징은 지난해 11월 아현국사 화재 대응과정에서 드러났던 문제들을 중심으로 신속한 위기대응 체계와 고객불편 최소화 방안, 위기대응 커뮤니케이션 등을 구체화했다는 것이다. 뿐만 아니다. 시간 경과에 따른 단계별 진행을 거쳐 위기대응 매뉴얼이 실제 상황에 적합한지를 확인했고 조직별 위기대응 임무가 적절한 지 점검했다. 도상훈련이 끝난 후에는 열린 토론이 이어졌다. 토론의 주된 내용은 장애내역·대체서비스, 피해복구 상황 등을 어떻게 신속하고 정확하게 국민들에게 알릴 수 있을지 여부다. KT 관계자는 “이번 훈련은 7월 3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으로 진행된 KT 혜화국사 통신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