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클로바, 영어 학습 위한 오디오 콘텐츠 확대… BBC 영어 뉴스도 제공

[KJtimes=김승훈 기자]네이버(대표이사 한성숙)가 클로바에 BBC 영어 뉴스를 탑재하며, 영어 학습을 위한 오디오 콘텐츠를 더욱 확대한다.

 

 

네이버는 BBC 월드서비스(BBC World Service)와의 제휴를 통해, 전 세계의 최근 소식들을 1~5분으로 짧게 요약한 콘텐츠를 클로바에서 제공한다. 클로바가 탑재된 스마트스피커 또는 클로바 앱에서 ‘BBC 뉴스 틀어줘’, ‘영어 뉴스 들려줘등의 명령을 통해 최신 뉴스를 재생할 수 있으며, 네이버지도 내비게이션으로 운전 중에도 이용할 수 있다. 이번 제휴를 통해 기존의 아리랑 영어 뉴스 외에도, 더욱 풍부한 영어 뉴스 콘텐츠를 클로바 서비스를 통해 손쉽게 이용할 수 있게 됐다.

 

 

 

 

클로바 비즈니스를 총괄하는 정석근 리더는 "세계적인 방송 브랜드인 BBC의 콘텐츠를 클로바 사용자들에게 제공할 수 있게 됐다는 점에서 이번 제휴는 더욱 특별하다"면서, "앞으로도 클로바는 AI 플랫폼 뿐만 아니라, 다양한 오디오 콘텐츠를 경험할 수 있는 플랫폼으로서의 가치도 더욱 높여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네이버 클로바는 영어 학습을 위한 다양한 오디오 콘텐츠를 계속해서 확대해오고 있다. YBM 영어말하기, 토마토크 기초영어, 능률보카 등 다양한 전문 제휴 콘텐츠 뿐만 아니라, 오디오클립에서 제공되는 영어 관련 5만여개의 클립도 클로바 앱이나 스피커에서 호출할 수 있다. 어린이를 위한 220개의 영어 동요, 1900개의 영어 동화도 무료로 제공되어, 학부모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KT, 황창규 회장 임직원 130명과 도상훈련…왜
[KJtimes=김봄내 기자]“사고는 항상 예상하지 못한 부분에서 발생하는 만큼 다양한 변수를 고려해 대응책을 마련해야 한다. 반복적이고 체계적인 훈련으로 모든 구성원의 위기대응 역량을 한층 높여야 한다.” 황창규 KT 회장의 일성이다. 황 회장은 전날인 10일 주요 임직원 130여명과 '위기대응 도상훈련'을 실시했다, 그리고 임직원들에게 이처럼 당부했다. KT에 따르면 처음으로 네트워크 장애 대응 훈련과 별도로 모든 KT 연관 조직이 참여해 위기대응 도상훈련을 시행했다. 특히 이번 훈련의 특징은 지난해 11월 아현국사 화재 대응과정에서 드러났던 문제들을 중심으로 신속한 위기대응 체계와 고객불편 최소화 방안, 위기대응 커뮤니케이션 등을 구체화했다는 것이다. 뿐만 아니다. 시간 경과에 따른 단계별 진행을 거쳐 위기대응 매뉴얼이 실제 상황에 적합한지를 확인했고 조직별 위기대응 임무가 적절한 지 점검했다. 도상훈련이 끝난 후에는 열린 토론이 이어졌다. 토론의 주된 내용은 장애내역·대체서비스, 피해복구 상황 등을 어떻게 신속하고 정확하게 국민들에게 알릴 수 있을지 여부다. KT 관계자는 “이번 훈련은 7월 3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으로 진행된 KT 혜화국사 통신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