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J 핫클릭

청정원 집으로ON, 가볍고 건강한 ‘곤약볶음밥’ 신제품 2종 출시

[KJtimes=김봄내 기자]대상청정원의 온라인 전용 브랜드 집으로ON곤약볶음밥신제품 2종을 출시, 제품 라인업을 확대한다고 밝혔다.

 

 

수분과 식이섬유가 풍부한 곤약은 열량이 비교적 낮으면서 쉽게 포만감을 느낄 수 있어 대표적인 식단관리 식품으로 꼽힌다. 특히 최근에는 가볍고 건강한 간편식에 대한 수요가 증가함에 따라 소비자들의 다양한 입맛을 반영한 곤약 제품들이 출시돼 이목을 끌고 있다.

 

 

이러한 트렌드에 발맞춰 청정원 집으로ON매콤해물 곤약볶음밥 참치김치 곤약볶음밥 등 매운 맛을 가미한 곤약볶음밥’ 2종을 선보이며 소비자 입맛 잡기에 나섰다. 이번 신제품 출시로 집으로ON은 기존 소고기 곤약볶음밥 닭가슴살 곤약볶음밥 계란 곤약볶음밥 등을 포함해 총 5종의 곤약볶음밥 라인업을 갖추게 됐다.

 

 

집으로ON '곤약볶음밥'은 탄수화물이 주인 쌀의 함량을 줄이고 '곤약쌀'을 넣어 포만감을 높인 착한 칼로리의 제품이다. ‘곤약쌀은 곤약을 쌀과 비슷한 모양으로 가공한 것으로, 특별한 맛은 느껴지지 않지만 백미보다 탱글탱글한 식감이 특징이다.

 

 

신제품 매콤해물 곤약볶음밥은 낙지, 오징어, 새우 등 큼직한 해물을 듬뿍 넣었으며, 매콤한 해물특제소스로 해산물의 풍미를 높였다. 아삭하고 시원한 김치와 고소한 참치가 조화를 이루는 참치김치 곤약볶음밥은 깔끔한 맛의 고추장으로 깊은 감칠맛을 더했다. 두 제품 모두 슈퍼곡물로 알려진 퀴노아가 함유돼 한층 더 건강하게 즐길 수 있다.

 

 

조리법은 프라이팬에 기름을 둘러 달군 후, 냉동 상태의 곤약볶음밥을 넣고 주걱으로 저어가며 약 330~4분간 가열하면 된다. 전자레인지 조리의 경우, 냉동 상태의 제품을 전자레인지 전용 용기에 담아 랩을 씌우고 약 4분간 데운 뒤 섞어 먹으면 된다. 고슬고슬한 볶음밥 식감을 원한다면 프라이팬 조리를, 보다 촉촉한 식감을 원한다면 전자레인지 조리를 추천한다.

 

 

집으로ON ‘곤약볶음밥의 열량은 한 봉지당 180kcal(매콤해물 곤약볶음밥 기준), 같은 양의 밥 한 공기보다 낮아 다양한 반찬을 곁들여 먹어도 부담이 적다.

 

 

대상온라인사업부 이경상 팀장은 가벼우면서도 맛있는 한끼를 선호하는 소비 트렌드에 맞춰 곤약볶음밥’ 2종을 추가로 출시,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혔다, “취향 따라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집으로ON 곤약볶음밥과 함께 건강한 식생활을 이어나가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KT, 황창규 회장 임직원 130명과 도상훈련…왜
[KJtimes=김봄내 기자]“사고는 항상 예상하지 못한 부분에서 발생하는 만큼 다양한 변수를 고려해 대응책을 마련해야 한다. 반복적이고 체계적인 훈련으로 모든 구성원의 위기대응 역량을 한층 높여야 한다.” 황창규 KT 회장의 일성이다. 황 회장은 전날인 10일 주요 임직원 130여명과 '위기대응 도상훈련'을 실시했다, 그리고 임직원들에게 이처럼 당부했다. KT에 따르면 처음으로 네트워크 장애 대응 훈련과 별도로 모든 KT 연관 조직이 참여해 위기대응 도상훈련을 시행했다. 특히 이번 훈련의 특징은 지난해 11월 아현국사 화재 대응과정에서 드러났던 문제들을 중심으로 신속한 위기대응 체계와 고객불편 최소화 방안, 위기대응 커뮤니케이션 등을 구체화했다는 것이다. 뿐만 아니다. 시간 경과에 따른 단계별 진행을 거쳐 위기대응 매뉴얼이 실제 상황에 적합한지를 확인했고 조직별 위기대응 임무가 적절한 지 점검했다. 도상훈련이 끝난 후에는 열린 토론이 이어졌다. 토론의 주된 내용은 장애내역·대체서비스, 피해복구 상황 등을 어떻게 신속하고 정확하게 국민들에게 알릴 수 있을지 여부다. KT 관계자는 “이번 훈련은 7월 3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으로 진행된 KT 혜화국사 통신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