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J 핫클릭

레고그룹, 터치 세대 위한 놀이 교육앱 ‘LEGO DUPLO WORLD’ 출시

[KJtimes=김봄내 기자]레고그룹(LEGO Group)이 아일랜드 앱 개발사 터치프레스(Touch Press)와 함께 미취학 아동을 위한 놀이 교육앱 ‘LEGO DUPLO WORLD’를 출시했다.

 

 

레고그룹은 놀이를 통해 아이들의 상상력을 자극하고 조기 학습능력과 창의력을 발달을 돕기 위해 이번 앱을 기획했다. 아이들은 3D 입체 듀플로 브릭을 활용해 조립, 탐구, 역할놀이 등 세 가지 유형의 창의 놀이를 경험할 수 있다. 앱 개발은 다수의 수상 경력을 보유한 터치프레스의 키즈 앱 브랜드 스토리토이즈(StoryToys)’가 맡았다.

 

 

앱 개발 과정에서는 아동 발달 전문가, 교육자 및 부모들의 의견을 수렴해 재미는 물론 우수한 학습 효과도 얻을 수 있도록 설계했다. 또한 미국 헤드스타트(Head Start) 프로그램의 유아기 학습체계(Early Learning Outcomes Framework)’를 바탕으로 창의력, 추론능력, 결단력, 호기심, 사회성 및 정서, 소근육 발달 등 2-5세 아이들의 발달에 필요한 다양한 요소들을 고려했다.

 

 

‘LEGO DUPLO WORLD’ 앱은 숫자와 기차 놀이, 세계 동물 탐험, 구조 모험 등 흥미진진한 대화형 활동과 즐길 거리로 가득한 세 가지 테마로 구성됐다. 각 테마별로 기초 수학 학습 및 공간지각능력, 작업기억력 개발을 돕는 다채로운 놀이가 제공된다.

 

 

멀티터치 기능도 지원해 친구, 가족과 함께 즐기거나 이동 중에도 쉽게 플레이할 수 있다. 앱 내 부모 센터에서는 각 활동의 학습 효과를 확인할 수 있으며 잘 시간을 알려주는 취침 모드 기능도 제공한다. 한국어, 영어를 포함해 20여 개 언어가 지원돼 간단한 외국어 표현도 익혀볼 수 있다.

 

 

앱은 애플 앱스토어와 구글 플레이스토어에서 무료로 다운로드 할 수 있다. 더욱 다채로운 콘텐츠가 업데이트될 예정이며 일부 콘텐츠는 추가 구입 후 이용 가능하다.

 

 

션 맥커보이(Sean McEvoy) 레고그룹 디지털 게임 및 애플리케이션 부사장은 레고를 처음 접하는 어린 아이들에게 레고 듀플로로 꾸며진 멋진 세계를 소개하게 돼 기쁘다이번 앱을 통해 21세기를 살아갈 내일의 주역들에게 레고그룹의 변치 않는 가치인 놀이를 통한 배움을 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에밋 오닐(Emmet O’Neill) 터치프레스 CEO레고와 함께 개발한 이번 앱을 통해 아이들에게 기쁨을 주고 부모와 아이가 더 많은 시간을 함께할 수 있을 것이라며 아이들은 놀이를 통해 즐겁게 배우고 부모들도 만족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KT, 황창규 회장 임직원 130명과 도상훈련…왜
[KJtimes=김봄내 기자]“사고는 항상 예상하지 못한 부분에서 발생하는 만큼 다양한 변수를 고려해 대응책을 마련해야 한다. 반복적이고 체계적인 훈련으로 모든 구성원의 위기대응 역량을 한층 높여야 한다.” 황창규 KT 회장의 일성이다. 황 회장은 전날인 10일 주요 임직원 130여명과 '위기대응 도상훈련'을 실시했다, 그리고 임직원들에게 이처럼 당부했다. KT에 따르면 처음으로 네트워크 장애 대응 훈련과 별도로 모든 KT 연관 조직이 참여해 위기대응 도상훈련을 시행했다. 특히 이번 훈련의 특징은 지난해 11월 아현국사 화재 대응과정에서 드러났던 문제들을 중심으로 신속한 위기대응 체계와 고객불편 최소화 방안, 위기대응 커뮤니케이션 등을 구체화했다는 것이다. 뿐만 아니다. 시간 경과에 따른 단계별 진행을 거쳐 위기대응 매뉴얼이 실제 상황에 적합한지를 확인했고 조직별 위기대응 임무가 적절한 지 점검했다. 도상훈련이 끝난 후에는 열린 토론이 이어졌다. 토론의 주된 내용은 장애내역·대체서비스, 피해복구 상황 등을 어떻게 신속하고 정확하게 국민들에게 알릴 수 있을지 여부다. KT 관계자는 “이번 훈련은 7월 3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으로 진행된 KT 혜화국사 통신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