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J 핫클릭

뉴발란스, 그레이-이유비-주영-유비와 함께 한 ‘뉴발란스 액티브’ 캠페인 전개

[KJtimes=김봄내 기자]뉴발란스가 2019FW 시즌을 맞아 올해 트렌드인 숏패딩 스타일의 뉴발란스 액티브 구스 숏다운으로 자신의 스타일링을 고수하는 네명의 셀럽과 함께 뉴발란스 액티브캠페인을 진행한다.

 

 

이번 캠페인에서는 가수 겸 프로듀서 그레이, 배우 이유비, 가수 주영, 블랭크의 <고등학생 간지대회> 에서 1등을 한 유비 등 뉴발란스 액티브 구스 숏다운을 활용해 각자만의 개성이 돋보이는 스타일링 화보를 공개했다.

 

 

베이지 컬러의 숏다운을 착용한 그레이는 글렌체크 패턴의 셋업으로 멋스러움을 더했으며, 이유비 역시 베이지 컬러 숏다운과 슬림한 스타일의 어퍼화 ‘452’ 운동화를 매치해 특유의 해맑은 미소로 러블리한 모습을 보여줬다.

 

 

또한 주영은 블랙 컬러 숏다운에 프린팅 티셔츠와 선글라스를 더해 유니크한 스타일링을 보여줬으며, 유비는 그레이 컬러 숏다운과 컬러감이 돋보이는 조거팬츠, ‘X-RACER’ 운동화로 개성 넘치는 자신의 매력을 뽐냈다.

 

 

화보를 통해 셀럽들이 착용한 뉴발란스 액티브 구스 숏다운은 기존 뉴발란스 액티브 롱패딩의 우수한 기능성을 모두 포함한 제품으로, 입체 패턴을 사용했으며 불필요한 디테일을 제거해 겨울철 활동성이 뛰어난 제품이다. 거위 솜털 805 함량비의 뛰어난 보온성을 가진 충전재를 사용했으며, 노출되기 쉬운 목 부분에 충전재를 이중으로 적용해 보온 기능을 강화했다.

 

 

이밖에도 신체열 반사 원리를 이용해 보온 효과를 올려주는 발열 안감을 사용하고 바람의 침투나 핏을 조절할 수 있는 스트링을 허리 부분에 적용했다. 팔목 부분에는 방수 포켓을 부착해 교통카드를 넣어서 편리하게 터치할 수 있다.

 

 

아울러 생산 과정상 동물의 자유와 복지를 보장하는 RDS(Responsible Down Standard) 인증을 받은 친환경 충전재를 사용한 것이 특징이다.

 

 

뉴발란스 액티브 구스 숏다운은 베이지, 그레이, 블랙 등 인기 컬러로 구성됐으며, 가격은 259,000원으로 뉴발란스 전국 매장과 온라인 스토어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KT, 황창규 회장 임직원 130명과 도상훈련…왜
[KJtimes=김봄내 기자]“사고는 항상 예상하지 못한 부분에서 발생하는 만큼 다양한 변수를 고려해 대응책을 마련해야 한다. 반복적이고 체계적인 훈련으로 모든 구성원의 위기대응 역량을 한층 높여야 한다.” 황창규 KT 회장의 일성이다. 황 회장은 전날인 10일 주요 임직원 130여명과 '위기대응 도상훈련'을 실시했다, 그리고 임직원들에게 이처럼 당부했다. KT에 따르면 처음으로 네트워크 장애 대응 훈련과 별도로 모든 KT 연관 조직이 참여해 위기대응 도상훈련을 시행했다. 특히 이번 훈련의 특징은 지난해 11월 아현국사 화재 대응과정에서 드러났던 문제들을 중심으로 신속한 위기대응 체계와 고객불편 최소화 방안, 위기대응 커뮤니케이션 등을 구체화했다는 것이다. 뿐만 아니다. 시간 경과에 따른 단계별 진행을 거쳐 위기대응 매뉴얼이 실제 상황에 적합한지를 확인했고 조직별 위기대응 임무가 적절한 지 점검했다. 도상훈련이 끝난 후에는 열린 토론이 이어졌다. 토론의 주된 내용은 장애내역·대체서비스, 피해복구 상황 등을 어떻게 신속하고 정확하게 국민들에게 알릴 수 있을지 여부다. KT 관계자는 “이번 훈련은 7월 3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으로 진행된 KT 혜화국사 통신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