벼랑 끝에 몰린 250만 농민, “국내 광역 조직화로 해법 찾는다”

‘농민 위에 조합, 조합 위에 농협’ 대신 생산자 중심의 조합 운영 필요


[kjtimes=최태우 기자] 우리 정부가 WTO 개도국 지위를 사실상 포기한 가운데, 벼랑 끝에 몰린 농업을 구제할 수 있는 해법이 제시될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농식품신유통연구원(이사장 원철희/이하 연구원)은 오는 111일 오후 230분에 서울시 용산구에 위치한 드래곤시티호텔 5층에서 유럽연합 PO((Producer Organization) 제도와 국내 조직화 사례를 주제로 토론회를 개최한다.
 
연구원은 이번 토론회를 통해 우리정부가 지난 25WTO(세계무역기구) 개발도상국 지위를 사실상 포기한다고 발표한 이후 농업에 닥칠 위기와 피해 규모를 점검하고 나아가 농업경쟁력 확보를 위한 다양한 목소리를 청취할 예정이다.
 
이날은 유럽연합의 PO제도의 이해(아석건 한서아그리코 대표)를 시작으로 농산물유통 공익적 가치의 의미와 생산자조직 육성방안(안재경 농협경제지주 푸드플랜국장) 국내 광역조직화 사례와 시사점(강성채 순천농협 조합장) 등 총 세 가지 주제가 발표된다.
 
이 가운데 이번 WTO 개도국 지위 포기로 더욱 막중해진 농협의 체질 개선을 강조할 예정인 강성채 순천농협 조합장의 발표 내용이 사전 이목을 끌고 있다.
 
강 조합장은 생산자조직 활성화와 생산자 중심 운영을 통해 조합과 조합원이 주체가 되는 농협이 필요하며 다양한 농협연합회와 농협, 품목조합 등의 설립 기준을 완화하고, 농협중앙회내 연합회 및 신규 조합 지원단을 설치해야 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농업분야 체질 개선에 농협이 개혁의 주체가 돼야 한다는 것으로 조합은 농민 위에, 중앙회는 조합 위에군림하면서 조합원을 위한 경제사업은 뒷전이었고, 신용사업 등 돈 장사에 치중한다는 비판의 목소리도 점검할 예정이다.
 
강 조합장은 사전 배포자료를 통해 이번 WTO 개도국 지위 포기로 전국의 250만 농업인들은 벼랑 끝으로 내몰렸다고 진단했다. 농민의 생존권은 물론 국민 먹거리 안전을 포기하는 결과를 초래할 것이라는 경고의 메시지도 담고 있다.
 
무엇보다 농업은 우리나라의 근간사업이며, 우리경제의 버팀목이라면서, 농업을 보호하는 일은 국민의 삶을 지탱하는 것이고, 식량 안보를 지키는 것이라고 피력할 예정이다.
 
강 조합장은 농업보조정책을 직불제 중심의 선진국형으로 전환하고 직불제 예산의 확대를 해법으로 내놓을 전망이다. 특히 생산자 중심으로 조합을 운영하고 조합원이 주체가 되는 농협의 개혁에 대한 목소리도 낼 것으로 보인다.
 
김동환 농식품신유통연구원 원장을 좌장으로 이어지는 종합 토론에도 큰 관심이 예상된다. 이정삼 농림축산식품부 유통정책과장, 김성훈 충남대학교 교수, 박해근 남해군조합공동사업법인 대표, 박성대 옥종농협 상무, 이광형 ()한국농업유통법인중앙연합회 사무총장 등이 참여한다.
 







KT, 황창규 회장 임직원 130명과 도상훈련…왜
[KJtimes=김봄내 기자]“사고는 항상 예상하지 못한 부분에서 발생하는 만큼 다양한 변수를 고려해 대응책을 마련해야 한다. 반복적이고 체계적인 훈련으로 모든 구성원의 위기대응 역량을 한층 높여야 한다.” 황창규 KT 회장의 일성이다. 황 회장은 전날인 10일 주요 임직원 130여명과 '위기대응 도상훈련'을 실시했다, 그리고 임직원들에게 이처럼 당부했다. KT에 따르면 처음으로 네트워크 장애 대응 훈련과 별도로 모든 KT 연관 조직이 참여해 위기대응 도상훈련을 시행했다. 특히 이번 훈련의 특징은 지난해 11월 아현국사 화재 대응과정에서 드러났던 문제들을 중심으로 신속한 위기대응 체계와 고객불편 최소화 방안, 위기대응 커뮤니케이션 등을 구체화했다는 것이다. 뿐만 아니다. 시간 경과에 따른 단계별 진행을 거쳐 위기대응 매뉴얼이 실제 상황에 적합한지를 확인했고 조직별 위기대응 임무가 적절한 지 점검했다. 도상훈련이 끝난 후에는 열린 토론이 이어졌다. 토론의 주된 내용은 장애내역·대체서비스, 피해복구 상황 등을 어떻게 신속하고 정확하게 국민들에게 알릴 수 있을지 여부다. KT 관계자는 “이번 훈련은 7월 3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으로 진행된 KT 혜화국사 통신재





국가대표 남자탁구 이상수-레슬링 김현우 선수, ‘2020 시크릿 라이징 스포츠스타상’ 수상
[KJtimes=유병철 기자]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탁구 이상수 선수와 레슬링 김현우 선수가 ‘2020 시크릿 라이징 스포츠스타상’의 수상자로 선정됐다. (사)한국문화스포츠마케팅진흥원(이사장 김재현)이 주최하고 시크릿다이렉트코리아㈜(대표 조민호)가 후원하는 ‘2020 시크릿 라이징 스포츠스타상’은 2020년 도쿄 하계올림픽 출전과 메달 획득을 목표로 노력하고 있는 국가대표 선수들의 사기 진작 및 의욕 고취를 위해 지난 9월 제정됐다. 이달 첫 시상을 시작으로 올해 말까지 월별 수상자를 선정해 상패와 부상을 전달할 예정이다. 한국 남자 탁구의 간판 선수로 활약하고 있는 이상수 선수(삼성생명)는 정영식 선수(미래에셋대우)와 함께 지난 7월 호주 질롱에서 열린 국제탁구연맹(ITTF) 월드투어 플래티넘 2019 호주오픈에 출전해 날카로운 공격으로 강호 중국을 완파하며 남자 복식에서 우승했다. 이상수 선수는 또 2016년에는 월드투어를 결산하는 그랜드 파이널 정상에 올랐고, 2017년 독일오픈을 우승하였으며, 같은 해 세계선수권대회에서 동메달을 획득하기도 했다. 특히 지난해에는 일본오픈, 폴란드오픈에 이어 호주오픈까지 국제무대에서 우승만 세 번을 차지함으로써 도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