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J 핫클릭

구찌 뷰티, 서울 롯데면세점에서 홀리데이 립스틱 론칭 파티 개최

[KJtimes=김봄내 기자]이탈리아 럭셔리 브랜드 구찌(GUCCI)에서 선보이는 메이크업 브랜드인 구찌 뷰티(GUCCI BEAUTY)’가 지난 8일 서울 명동 롯데면세점 스타라운지에서 구찌 뷰티 서울(GUCCI BEAUTY SEOUL)’ 홀리데이 프라이빗 파티를 성황리에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면세에서 처음 선보이는 구찌 뷰티의 홀리데이 리미티드 에디션으로 새롭게 탄생한 NEW 글리터 립스틱 루즈 아 레브르 뤼네종(Rouge à Lèvres Lunaison)’의 론칭을 기념하기 위해 개최된 행사로, 구찌 뷰티가 전세계적으로 서울에서 최초 공개하는 자리라 더욱 의미가 깊다.

 

 

특히 홀리데이 리미티드 에디션으로 공개된 구찌 뷰티의 루즈 아 레브르 뤼네종은 페스티브 룩을 완성할 수 있는 반짝이는 홀리데이의 분위기를 담고 있는 글리터 립스틱으로 더욱 눈길을 끌었다. 롯데면세점에는 지난 1일 가장 먼저 선 출시되어 인기를 끌고 있다.

 

 

이날 행사에는 에이핑크 손나은(Naeun Son), 메이크업 아티스트 포니(PONY), 모델 곽지영(Jiyoung Kwak), 박세라(Sera Park), 인플루언서 안민영(Min Young An), 그리고 중국 인플루언서 카라 콩(Cara Kong), 록시 콱(Roxy Guo) 250명 이상이 참석했다.

 

 

초청된 사람들은 행사장에서 구찌 뷰티의 영감을 가득 느끼며 구찌 뷰티만의 세계를 직접 경험했으며, 구찌 글로벌 메이크업 아티스트인 토마스 드 클루이버(Thomas de Kluyver)’ 팀의 도움을 받아 빈티지한 컨셉의 메이크업 스테이션에서 총 60가지의 쉐이드와 4가지 포뮬라를 가진 구찌 뷰티의 립스틱 컬렉션을 체험해 보는 시간을 가졌다.

 

 

한편 이날 구찌 뷰티 캠페인의 얼굴이자 펑크 밴드 서프볼트(Surfbort)의 리드 보컬인 대니 밀러(Dani Miller)가 모델 메이 라프레스(Mae Lapres), 엘리아 소피아(Ellia Sophia)와 함께 참석해 자리를 빛냈으며, 대니 밀러와 MUSHXXXDJ 공연까지 더해져 파티 현장을 뜨겁게 달궜다.

 









쿠팡, ‘영업활동 위축’ 가능성 제기됐다고(?)
[KJtimes=김봄내 기자]전자상거래 업체 쿠팡[039490]의 영업활동 위축에 따른 반사이익 기대감으로 유통업체의 주가 변동성이 확대될 것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8일 키움증권은 이 같은 분석을 내놓고 최근 소프트뱅크의 비전펀드가 대규모 손실을 기록하면서 쿠팡의 공격적인 영업활동이 위축될 가능성이 제기됐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그간 쿠팡의 공세에 가장 큰 어려움을 겪었던 할인점의 수익성 회복에 대한 기대가 주가에 반영되기 시작했다고 분석했다. 박상준 키움증권 연구원은 “향후 쿠팡의 연간 실적이 공개되는 시점 혹은 쿠팡이 거액의 신규 투자를 받는 시점까지 할인점 업체들의 주가는 관련 이슈에 반응하며 큰 변동성을 보이게 될 것으로 예상된다”며 “다만 쿠팡의 영업활동이 위축된다고 해도 할인점 업체들의 주가가 추세적으로 상승하려면 결국 실적 개선에 대한 기대감이 선행돼야 한다”고 설명했다. 박 연구원은 “11월에는 휴일 수 증가와 중국의 광군제(光棍節) 이벤트 등 호재로 주요 유통 업체들의 매출 흐름이 선방할 가능성이 있지만 수요 일부가 11월로 앞당겨진 점을 고려하면 12월 매출은 다시 부진할 수 있다”면서 “12월 매출 흐름이 확인되는 시점이 중기적으로 주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