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J 핫클릭

OB라거, ‘랄라라’와 함께 돌아오다

[KJtimes=김봄내 기자]오비맥주(대표 고동우)가 올 몰트 OB브랜드의 전통을 계승한 100% 올 몰트 신제품 ‘OB라거의 온라인 광고를 공개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광고는 1996년 당시 맥주시장과 광고계에서 큰 파장을 일으키며 인기를 끌었던 ‘OB라거의 랄라라 댄스를 되살린 것이 가장 큰 특징. 전국민이 기억하는 춤을 23년 만에 젊은 감각으로 재탄생 시켰다는 점에서 주목된다. 최근 곽철용 신드롬을 일으킨 대세 모델 김응수와 원조 ‘OB라거모델인 박준형을 함께 기용해 원조 ‘OB라거의 정통성을 살리면서도100% 올 몰트 라거지만 부드러운 음용감을 강조하였다.

 

 

영상 속에서 주점 손님으로 등장하는 박준형이 아무 맥주나 한 잔 주세요라며 주문을 하자 다른 테이블에 앉아 있던 김응수가 “OB라거, 벌써 잊었냐?”고 특유의 코믹한 말투로 말을 건다. 이어 두 사람은 오리지널 라거 주세요!”를 외치며 추억의 랄라라노래와 댄스를 선보이며 오리지널 라거의 귀환을 온몸으로 코믹하게 표현한다.

 

 

신제품 ‘OB라거100% 맥아로 만든 클래식 라거의 DNA는 계승하면서 알코올 도수를 기존 프리미어 OB’ 제품(5.2) 대비 4.6도로 낮추고 쓴 맛은 줄여 부드러운 음용감을 느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또한 지난 1952년부터 시작된 OB브랜드의 정통성을 부각하기 위해 친숙한 곰 캐릭터와 복고풍 글씨체 등 옛 디자인을 현대적으로 재해석했다.

 

 

오비맥주는 지난 10OB라거 가정용 355캔 제품을 선보인 데 이어 이달 중순부터는 일반 음식점용 500병맥주를 서울 시내 주요 상권에서 한정 출시하며 판매를 확대했다.

 

 

오비맥주 브랜드 매니저는 “96년 당시 맥주시장의 대세 브랜드였던 ‘OB라거원조 모델인 박준형씨와 요즘 대세 모델 김응수씨를 동시에 기용한 점이 이번 광고의 핵심이라고 강조하며, "소비자들이 랄라라 댄스와 춤을 통해 100% 올 몰트 ‘OB 라거를 보다 친숙하고 즐겁게 받아들이길 원한다"고 밝혔다.

 







효성 조현준 회장, 국산화한 소재로 발열내의 시장 공략
[KJtimes=김봄내 기자]효성티앤씨㈜가 국내 온라인 패션 브랜드 ‘무신사’와 손잡고 일본 제품이 장악하고 있던 국산 발열내의 시장 공략에 나선다. 최근 국내 패션 기업들은 일본 제품 불매 운동으로 인해 일본 기업 제품을 대체할 상품들을 선보이며 적극적인 겨울 의류 시장 공략에 나서고 있다. 이번에 효성과 손잡고 출시한 무신사의 발열내의 ‘마이히트’는 효성의 발열 폴리에스터, 에어로히트 익스트림(aeroheat EX)으로 만들었다. 원사 내 함유되어 있는 미네랄 물질이 태양, 조명 등으로부터 빛을 흡수하여 이를 열 에너지로 방사하는 원리다. 겨울철 뛰어난 보온성을 자랑하며 몸에서 발생하는 땀을 빠르게 흡수하고 배출하는 기능(흡한속건)도 뛰어나 쾌적하게 입을 수 있다. 에어로히트 익스트림은 세탁기와 건조기 사용 후에도 영구적으로 발열 가능한 원사다. 한국패션산업협회에 따르면 국내 내의 시장 규모는 2조원대이며 그 중 발열내의 시장 규모는 7천억원 이상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기존 내의와는 다른 세련된 디자인, 우수한 기능, 편안한 착용감으로 매년 10%씩 증가 추세에 있다. 효성은 이번 무신사 등 국내 패션 기업과의 협업을 기반으로 해외 패션 기업들과


[아시아나인수전 그후]증권사들 HDC현대산업개발·금호산업 ‘주목’
[KJtimes=김승훈 기자]HDC현대산업개발[294870]과 금호산업[002990]에 대해 키움증권과 교보증권이 각각 주목하면서 그 배경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18일 키움증권은 HDC현대산업개발에 대한 투자의견을 ‘시장수익률 상회’에서 ‘매수’로 상향 조정했다. 이는 이 회사가 ‘승자의 저주'를 피해갈 것이라는 분석에 따른 것이다. 키움증권은 향후 아시아나항공은 범현대가와의 시너지 효과를 기대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며 현대오일뱅크는 항공유, 현대백화점 그룹은 면세점 및 기내식, 현대해상은 보험, 현대카드는 마일리지 등에서 시너지를 낼 수 있고 장기적으로는 모빌리티 부문에서 현대차와의 협업도 기대된다"고 분석했다. 같은 날, 교보증권은 금호산업에 대해 기존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주가 1만5000원을 제시했다. 이는 이 회사가 본업 성장을 지속하고 아시아나항공 매각 완료 시 가치가 상승할 것이라는 전망에 기인한다. 교보증권은 아시아나항공 예상 매각 대금이 당초 시장 기대치 대비 다소 부족하지만 매각 여부와 별개로 실적은 급격히 개선 중이며 4분기부터 늘어날 공항 공사 발주 증가, 풍부한 신규 수주, 누적 수주 잔고 증가에 따른 매출액 증가를 바탕으로

'사랑의 불시착' 손예진의 재벌 상속녀 세련미 '눈길'
[KJtimes=이지훈 기자]배우 손예진이 재벌 상속녀로 새로운 연기 변신에 나선다. 오는 12월 14일 토요일 첫 방송되는 tvN 새 토일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에서는 손예진의 세련미(美) 넘치는 첫 스틸을 공개, 독보적인 아우라를 지닌 재벌 상속녀 ‘윤세리’의 비주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사랑의 불시착’은 어느 날 돌풍과 함께 패러글라이딩 사고로 북한에 불시착한 재벌 상속녀 윤세리(손예진 분)와 그녀를 숨기고 지키다 사랑하게 되는 북한 장교 리정혁(현빈 분)의 절대 극비 로맨스다. ‘별에서 온 그대’와 ‘푸른 바다의 전설’을 집필한 박지은 작가의 신작으로 올 하반기 12월에 안방극장을 찾는다. 손예진은 미모와 능력을 다 갖춘 패션 브랜드 CEO이자 재벌 3세 윤세리 역을 맡아 카리스마 있으면서도 사랑스러운 매력을 한껏 발산할 예정이다. 남부러울 것 없는 완벽한 상속녀의 인생을 타고났지만, 자신만의 독자적인 패션 브랜드를 구축, 사업가로서의 성공도 거둔 당당한 매력을 지닌 인물이다. 완벽했던 그녀가 뜻하지 않은 사건을 통해 북한 장교 리정혁(현빈 분)을 대면하게 되면서 이 세상 하나밖에 없는 유일한 절대 극비 로맨스를 그려나간다고 해 ‘사랑의 불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