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웅래 의원, 서울 마포구갑 예비후보 등록

20대 국회 'KT아현지사 화재' 때 110여만명 소비자에 피해보상 이끌어내기도


더불어민주당 노웅래 의원(마포구갑·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장)14일 마포구 선거관리위원회에 제21대 총선 마포구갑 예비후보 등록을 마쳤다고 밝혔다.
 
노 의원은 예비후보 등록을 마친 후 ··성 시대를 대표해 하루가 다르게 변화하고 있는 마포에서 누구도 소외되지 않는 더불어 행복한 마포를 위해 마포구갑에 출마하겠다며 출사표를 던졌다.
 
노 의원은 지난 4년간의 수많은 의정활동 성과를 바탕으로 확실한 일꾼, 달라진 마포를 메인 슬로건으로 내세우며, “더 큰 마포, 더 큰 도약을 위한 정책과 비전을 제시해 마포갑 유권자들의 표심을 적극적으로 공략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강북의 강남으로 탈바꿈되는 마포에는 그 어느 때보다 마포를 잘 아는 준비된 일꾼, 일 잘하는 국회의원이 요구 된다, “누구나 젊게 사는 마포 청춘시대, 전성시대를 열기 위해 국회의 일꾼으로 도전해 그 역할을 성실히 수행하고자 한다고 의지를 밝혔다.
 
노 의원은 더불어민주당 국정감사 우수의원 7년 연속 수상, 여성유권자연맹이 수여하는 참 괜찮은 의원상 대상’, ‘소상공인연합회 초정대상’, ‘법률소비자연맹 헌정대상수상 등 국회의원 본분인 입법 및 정책개발 분야에서 대내외의 인정을 받았다.
 
특히, 노웅래 의원은 제21대 국회 후반기에 쟁점이 많은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장직을 수행하면서 일하는 상임위, 확 달리진 상임위를 만들었다는 호평을 받으며,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선도하는 각종 법률안뿐만 아니라, 문재인 정부의 주요 국정과제인 데이터 경제 활성화를 위한 데이터 3법을 처리하는 등 다양한 입법성과를 일궈냈다.
 
또한, 마포유수지 공영주차장에 914억 원 규모의 K-POP 한류복합공연장 건립과 국내 최초최대 규모인 공덕동 청년창업혁신타운 조성을 원활하게 추진하고 있으며, KT아현국사 화재에 따른 12000명 소상공인을 비롯한 110여만 명 이용자들에 대한 피해보상과 약관개정 등 제도개선까지 이끌어내 민생을 위한 다양한 의정활동 성과를 거두었다는 평을 들어왔다.


 







[美테크기업 실적분석⑦]‘콘텐츠 공룡’ 출격 본격화…월트디즈니 미래가치 ‘UP’
[KJtimes=김승훈 기자]세계 최대 콘텐츠 기업 월트디즈니의 ‘온라인 동영상’ 서비스 영향력 확대가 눈부시다. 지난해 콘텐츠 비용 증가에 수익성이 다소 실망스러웠다. 하지만 ‘디즈니+’의 가입자수로 이 시장 다크호스로 떠오르고 있음을 스스로 입증했다. 올해는 ‘디즈니+’가 본격적인 해외진출을 예정하고 있어 월트디즈니 미래가치를 높이는 분이기다. 최근 월트디즈니는 지난해 4분기(자체 1분기) 매출이 전년 동기대비 36% 증가한 208억5800만 달러, 주당순이익은 1.53달러를 기록했다고 발표했다. 매출은 월가 예상치인 207억6000만 달러를, 주당순이익은 기대치였던 주당 1.46달러를 웃돌았다. 다만 영업이익은 감소했다. 월트디즈니의 지난해 4분기 영업이익은 28억 달러로 전년동기 대비 17% 줄었다. 이로 인한 순이익은 111억 달러를 기록했다. ◆비용증가 우려 ‘NO’…‘디즈니+’ 가입자수 증가가 기대 ‘솔솔’ 월트디즈니의 두자릿대 매출 증가폭은 ‘21세기 폭스’ 인수 영향이 컸다. 하지만 영업이익 감소도 우려할 수준이 아니라는 게 시장 분석이다. 디즈니가 ‘디즈니+’를 출시하면서 이 부분에 대한 비용 지출이 컸기 때문이다. 실제 디즈니 지난해


노웅래 의원, 서울 마포구갑 예비후보 등록
더불어민주당 노웅래 의원(마포구갑·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장)은 14일 마포구 선거관리위원회에 제21대 총선 마포구갑 예비후보 등록을 마쳤다고 밝혔다. 노 의원은 예비후보 등록을 마친 후 “마·용·성 시대를 대표해 하루가 다르게 변화하고 있는 마포에서 누구도 소외되지 않는 더불어 행복한 마포를 위해 마포구갑에 출마하겠다”며 출사표를 던졌다. 노 의원은 지난 4년간의 수많은 의정활동 성과를 바탕으로 “확실한 일꾼, 달라진 마포”를 메인 슬로건으로 내세우며, “더 큰 마포, 더 큰 도약”을 위한 정책과 비전을 제시해 마포갑 유권자들의 표심을 적극적으로 공략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강북의 강남’으로 탈바꿈되는 마포에는 그 어느 때보다 마포를 잘 아는 준비된 일꾼, 일 잘하는 국회의원이 요구 된다”며, “누구나 젊게 사는 마포 청춘시대, 전성시대를 열기 위해 국회의 일꾼으로 도전해 그 역할을 성실히 수행하고자 한다”고 의지를 밝혔다. 노 의원은 더불어민주당 국정감사 우수의원 7년 연속 수상, 여성유권자연맹이 수여하는 ‘참 괜찮은 의원상 대상’, ‘소상공인연합회 초정대상’, ‘법률소비자연맹 헌정대상’ 수상 등 국회의원 본분인 입법 및 정책개발 분야에서 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