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J 핫클릭

가상화폐 거래소 '빗썸' 앱 다운로드 300만건 돌파

[KJtimes=장우호 기자]글로벌 암호화폐 거래소 빗썸이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누적 다운로드 수가 6개월 만에 300만건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빗썸은 25일 앱 누적 다운로드 수가 이달 23일 기준 3018989건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구글 플레이(Google Play)의 안드로이드(Android) 앱 다운로드 수는 2016927일부터 이달 23일까지 약 6개월간 빗썸 2413074건을 기록했다. 또한 아이튠즈 커넥트(iTunes Connect) 집계 결과 iOS 앱 다운로드는 125일부터 이달 21일까지 총 605915건이 다운로드 됐다.

 

이로써 빗썸 앱은 안드로이드와 iOS 다운로드에서 반년 만에 300만건 돌파 기록을 세웠다. 폭발적인 인기를 끄는 몇몇 게임 앱을 제외하면 금융과 유통 등의 부문에서 6개월 만에 이 같은 다운로드 수를 기록한 경우는 매우 드물다.

 

빗썸 앱은 최근에도 국내 거래소 중 다운로드 수 선두를 굳건히 유지하고 있다. 글로벌 모바일 앱 분석업체 앱애니(AppAnnie)에 따르면 빗썸 앱은 371115건이 다운로드 돼 거래소 중 1위를 차지했다. 4월 들어서도 빗썸 앱은 꾸준히 1위를 이어가고 있다. 1일부터 19일까지 빗썸 앱은 37895건이 다운로드 됐다.

 

사이트 방문자 수도 국내 거래소 중 단연 1위를 차지했다. 웹사이트 순위 평가 사이트인 랭키닷컴의 조사에 따르면 311일부터 414일까지 최근 약 한달간 빗썸 PC 사이트 방문자 수는 1244096건이다.

 







맞춤형 서비스로 韓 시장 확대하는 ‘알리익스프레스’
[KJtimes=김승훈 기자]알리바바그룹 산하 전자상거래 플랫폼 알리익스프레스가 한국시장에서 발판을 넓히고 있다. 물류 시스템을 개선하고 한국어 챗봇을 도입하는 등 국내 소비자 편익 증진에 나섬으로써 고객 확보에 박차를 가하는 모습이다. 알리익스프레스는 알리바바그룹이 2010년부터 운영하는 글로벌 전용 전자상거래 플랫폼이다. 현재 200여개 국가 및 지역에서 해외직구 서비스를 제공하는 중이다. 한국에는 지난 2018년 한국 시장 운영팀을 구성하고 10월 한국어 서비스를 시작으로 지난해 8월 네이버와 쇼핑 검색 제휴를 맺기도 했다. 최근 알리익스프레스는 한국 시장 전용 물류 노선을 개설해 상품 배송 기간을 획기적으로 단축시켰다. 특히 전용 노선 중 하나인 중국 웨이하이(威海)시에는 창고에 미리 물품을 확보하는 시스템을 구축했다. 이 창고에서 배송된 상품은 최대 7일 내에 배송 가능하다. 방역물품은 모두 웨이하이시를 통해 3~7일 이내 배송된다. 지난 6개월간 알리바바그룹 산하 물류 회사 차이냐오 네트워크와 함께 택배 수거부터 배송 노선까지 세부 프로세스도 개선해왔다. 한국 소비자들이 편리하게 주문하도록 한국어 챗봇 기능도 도입했다. 알리바바그룹 글로벌 연구 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