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안전 새 슬로건 발표…“속도를 줄이면 사람이 보입니다”

[KJtimes=장우호 기자]교통안전에 대한 전 국민적 관심을 환기시키고, 새로운 교통안전 캠페인 문화를 형성하기 위해 425일 오후 2시 코엑스에서 국토교통부, 행정안전부, 경찰청 합동으로 주최하고, 한국교통안전공단에서 주관하는 교통안전 슬로건 선포식이 개최됐다.

 

이번 행사는 국토교통부 장관, 행정안전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 경찰청 차장 등 주요 정부 인사를 비롯하여 교통안전 유관기관, 지자체, 운수업계, 시민단체, 학회 등 다양한 교통안전 관련 기관에서 참석하여 의미를 더했으며, 일반 시민도 함께하여 교통안전에 대한 높은 관심을 보였다.

 

새롭게 발표된 교통안전 슬로건 속도를 줄이면 사람이 보입니다에는 교통사고 주요 원인인 속도를 체계적으로 관리하기 위해 교통안전 선진국에 비해 높은 수준의 제한속도를 낮추고 사람 우선, 보행자 중심의 교통체계로 전면 전환하고자 하는 이번 정부의 교통안전 정책 방향을 담았다.

 

이번 슬로건은 전문가 자문, 관계기관 홍보협의회 등을 통해 후보안이 마련되었고, 국토교통부 홈페이지를 통한 대국민 설문조사(3. 19.3. 25.) 결과를 참고하여 확정됐다.

 

앞으로 슬로건은 범 부처 및 관계기관이 교통안전 대표 슬로건으로서 공통 활용될 계획이며, 선포식 이후 TV·라디오 캠페인, SNS(홈페이지) 등 온라인 홍보, 국내외 교통안전 행사, 차량 스티커, 홍보책자 등 다양한 매체를 통해 지속 전파될 계획이다.

 

이번 행사에서는 교통안전 슬로건 선포와 함께 교통안전 캠페인 영상 발표와 다양한 퍼포먼스도 함께 진행됐다.

 

특히, 국토교통부 장관, 행정안전부 재난안전관리본부장, 경찰청 차장은 직접 무대로 등장하여 선포식 퍼포먼스에 참여하는 모습으로 관심을 모았으며, 이후, 주요 참석자들이 함께 무대에서 슬로건 문구와 엠블럼을 공개하며 선포식을 마무리했다.

 

이번 행사에서는 슬로건 선포식 외에도 교통안전 대책의 가장 핵심이자 대국민 관심이 높은 속도 하향 정책과 관련하여 다양한 전문가 토론 및 국민 의견 수렴을 위한 공청회도 진행했다.

 

공청회에서는 속도 하향에 대한 공감대 향상을 위해 교통사고 치사율 감소, 이동 시간 변화 등 필요성과 효과에 대해 논의하고, 향후 속도 하향 정책 추진 방향을 제안했다.

 

국토교통부 관계자는 이번 행사를 통해 많은 분들이 교통안전에 대해 경각심을 가질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 향후 국민들이 교통안전 슬로건과 캠페인 영상을 자주 접할 수 있도록 적극 전파해 나갈 계획이다고 말했다.

 

국토교통부, 행정안전부, 경찰청은 앞으로도 교통안전 선진문화 정착을 위해 함께 협업하여 전 방위적으로 교통안전 홍보를 지속해 나갈 계획으로 교통안전 선진 문화 정착을 위해 국민들의 적극적인 지지와 동참을 당부했다.

 







맞춤형 서비스로 韓 시장 확대하는 ‘알리익스프레스’
[KJtimes=김승훈 기자]알리바바그룹 산하 전자상거래 플랫폼 알리익스프레스가 한국시장에서 발판을 넓히고 있다. 물류 시스템을 개선하고 한국어 챗봇을 도입하는 등 국내 소비자 편익 증진에 나섬으로써 고객 확보에 박차를 가하는 모습이다. 알리익스프레스는 알리바바그룹이 2010년부터 운영하는 글로벌 전용 전자상거래 플랫폼이다. 현재 200여개 국가 및 지역에서 해외직구 서비스를 제공하는 중이다. 한국에는 지난 2018년 한국 시장 운영팀을 구성하고 10월 한국어 서비스를 시작으로 지난해 8월 네이버와 쇼핑 검색 제휴를 맺기도 했다. 최근 알리익스프레스는 한국 시장 전용 물류 노선을 개설해 상품 배송 기간을 획기적으로 단축시켰다. 특히 전용 노선 중 하나인 중국 웨이하이(威海)시에는 창고에 미리 물품을 확보하는 시스템을 구축했다. 이 창고에서 배송된 상품은 최대 7일 내에 배송 가능하다. 방역물품은 모두 웨이하이시를 통해 3~7일 이내 배송된다. 지난 6개월간 알리바바그룹 산하 물류 회사 차이냐오 네트워크와 함께 택배 수거부터 배송 노선까지 세부 프로세스도 개선해왔다. 한국 소비자들이 편리하게 주문하도록 한국어 챗봇 기능도 도입했다. 알리바바그룹 글로벌 연구 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