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목분석]키움증권·현대모비스·한샘, 증권사 시선 쏠리는 이유

NH투자증권 “키움증권, 주식 거래대금 증가로 이익이 늘어날 것”
삼성증권 “현대모비스, 현대·기아차 전기차시장 점유율 치솟고 있다”
하이투자증권 “한샘, 코로나19 사태로 ‘홈코노미’ 확산 수혜”

[KJtimes=김봄내 기자]키움증권[039490]과 현대모비스[012330], 한샘[009240] 등의 종목에 대해 NH투자증권과 삼성증권, 하이투자증권 등 증권사가 주목하면서 그 배경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8NH투자증권은 키움증권에 대한 목표주가를 종전 89000원에서 11만원으로 높이고 투자의견으로 매수를 제시했다. 이는 이 회사가 주식 거래대금 증가로 이익이 늘어날 것이라는 예상에 따른 것이다.


NH투자증권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종식 시점을 가늠하기 어려운 현재 시점에서 증권업계가 하반기에 지난해 대비 이익 증가를 기대할 수 있는 부분은 사실상 리테일 관련 수익이 유일한 상황이라고 밝혔다.


같은 날, 삼성증권은 현대모비스의 목표주가를 기존 255000원에서 28만원으로 9.8% 상향 조정하고 투자의견을 매수로 제시했다. 이는 현대·기아차의 전기차 시장 점유율이 치솟고 있다는 분석에 기인한다.


삼성증권은 현대·기아차[000270]는 보조금 정책에 맞춰 내년에는 4만 유로(5480만원) 이하의 크로스오버 유틸리티 차량(CUV) 타입의 전기차를 출시할 예정이며 현대·기아차 전기차의 흑자폭이 확대되면서 모비스 전동부품 사업부도 내년에 조기 흑자 전환이 예상된다고 전망했다.


이날, 하이투자증권은 한샘에 대한 목표주가를 종전 85000원에서 122000원으로 높이고 투자의견을 매수로 제시했다. 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늘어나는 현상이 이 회사의 성장에 긍정적으로 작용할 것이라는 분석에 따른 것이다.


하이투자증권은 홈코노미는 집(Home)과 경제(Economy)를 조합한 용어로 집에서 소비 활동이 이뤄지는 경제 현상을 뜻하며 이밖에 준공 30년이 지난 노후 주택 비중이 확대됨에 따라 인테리어 리모델링 수요가 증가하는 점도 한샘에 호재로 보인다고 관측했다

  


정준섭 NH투자증권 연구원은 증시 일평균 거래대금이 지난해 93000억원에서 올해 1분기에는 15조원, 5월에는 192000억원으로 늘어나는 등 급증세가 이어지고 있다지금은 주식거래 점유율 1위인 키움증권의 강점이 크게 부각되는 시기라고 평가했다.


정 연구원은 지금의 증시 회전율 상승은 이른바 동학개미운동으로 일컬어지는 신규 개인투자자 대규모 유입의 결과로 설명할 수 있다면서 리테일(소매) 관련 수익의 양호한 흐름은 하반기에도 지속할 가능성이 높다고 내다봤다


임은영 삼성증권 연구원은 지난 1분기 현대·기아차는 38000(33%)의 전기차를 판매해 전기차 시장점유율 8%로 글로벌 4위에 등극했고 내연기관차 점유율(9.5%) 추월도 눈앞에 두고 있다현대차그룹의 전기차 성장은 유럽 시장 판매가 견인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임 연구원은 유럽 시장의 전기차 보조금은 중국 대비 2배 이상으로 확대되고 글로벌에서 가장 큰 전기차 시장으로 성장할 것이라면서 현대모비스는 현대·기아차 전기차 판매 고성장의 최대 수혜주로 올해 전동화 부품 매출은 49000억원으로, 지난해 대비 75.2% 늘어날 것이라고 예상했다.

 

이상헌 하이투자증권 연구원은 최근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늘면서 집 꾸밈에 관심을 갖는 홈코노미수요가 커지고 있다집에 있는 시간이 늘면서 소파 등 거실 가구를 교체하는 수요가 늘었고 재택근무나 온라인 수업을 위해 책상과 의자를 교체하는 수요도 확대했으며 집밥을 먹는 횟수가 늘면서 주방가구 구매도 증가한 상황이라고 설명했다.








[‘포스트 코로나’ 스마트공장] 혁신·협력·전환…‘공유경제의 미래’를 보다
[KJtimes=김승훈 기자]스마트제조기술이 집약된 미래형 공장인 스마트공장(Smart Factory, 제품의 기획부터 판매까지 ICT 기술로 통합한 첨단 지능형 공장)이 공유플랫폼을 통한 기업 간 협력과 상생이 성과를 내면서 공유경제의 한 축으로 주목을 받고 있는 가운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를 계기로 스마트공장이 더욱 빛을 발하고 있다. 지난 4월 코로나의 급속한 확산으로 마스크 품귀 현상이 심각할 때 중소벤처기업부(이하 중기부)는 삼성전자와 함께 상생형 스마트공장 보급 사업을 통해 마스크 제조업체에 신규설비 구축지원과 혁신 노하우를 전수해 생산량을 50%이상 증가시켜 마스크 대란을 해소하는데 기여한 바 있다. 당시 마스크 등 생산 향상을 지원하기 위해 파견된 멘토들은 평균 25년 경력 생산설비 전문가로 구성돼 생산공정 개선, 효율화 및 기술지도 등으로 마스크 제조업체들이 추가 투자 없이도 생산량을 단기에 최대한 끌어올릴 수 있도록 지원했다. 사례로 스마트공장 지원을 받은 마스크 제조업체인 E&W, 레스텍, 에버그린, 화진산업의 생산성은 대폭 향상돼 4개사 합계 일일 생산량이 기존 92만개에서 139만개로 51% 증가했다. 마



'방탄티비' 방탄소년단 정국 남다른 그림 실력 소유자 "풍성한 표현력+상상력 눈길"
[KJtimes=김봄내 기자]그룹 방탄소년단 멤버 정국이 20분 만에 그린 그림으로 남다른 실력을 자랑했다. 13일 방탄소년단 공식 유튜브 채널 '방탄티비'에서는 'Jung Kook's Art Class'라는 제목으로 멤버 정국이 그림을 그리는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 속 정국은 대기실 한 켠에 서 있는 화이트보드에 그림을 그리기 시작한다. 정국은 초승달을 그린 후 중간 부분에 큰 눈을 그려 넣었고 눈동자도 디테일하게 표현했다. 이후 달의 표면에 움푹 파인 구덩이 등도 세세하게 그려 넣었고 초승달 아래 부분에 구름과 흐르는 물도 그리며 신비롭고 심오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특히 초승달 위에 앉아 낚시를 하는 사람을 그려 넣어 눈길을 끌었고 섬세한 명함으로 생동감 느껴지는 표현력을 더해 상상력 넘치는 뛰어난 그림 실력을 유감없이 발휘했다. 그림을 본 멤버 제이홉은 "니가 그린 거야? 지금? 대박이다"라며 정국의 그림 실력에 감탄했고 그림의 주제에 대해 묻기도 했다. 이에 정국은 "아무 생각 없이 그린거야"라고 답했고 제이홉은 정국이 들고 있던 펜을 뺏어 가면서 "여기서 내 사인이 들어가면 내가 그린거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누리꾼들은 "진짜 정국이 재주는